[사진] 국경없는의사회 '국제사회 필수의약품 접근성 강화' 정책 토론회

[사진] 국경없는의사회 '국제사회 필수의약품 접근성 강화' 정책 토론회

국경없는의사회와 여야 5당 의원 7인 공동주최 토론회, 성황리에 개최

2018년 4월 3일 화요일 — 국제 인도주의 의료 구호단체 국경없는의사회가 3일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국제사회 필수의약품 접근성 강화를 위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나탈리 에르놀 국경없는의사회 액세스 캠페인 정책국장을 비롯해 유제만 신풍제약 대표이사, 권혜영 목원대 의생명보건학부 교수, 배승진 이화여대 약학대학 교수, 정우용 한국국제협력단 사업개발 이사, 조태익 보건복지부 국제협력관 등이 토론자로 나서서 발제 및 토론을 이어갔다. 좌장은 권순만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가 맡았다.

 

토론회는 국경없는의사회를 비롯해 국회의원 권미혁, 정춘숙(이상 더불어민주당), 김명연(자유한국당), 김삼화, 최도자(이상 바른미래당), 김광수(민주평화당), 윤소하(정의당)를 비롯해 국회아동여성인권정책포럼이 공동 주최했으며, 보건복지부, 식품의약품안전처, 국제보건의료재단이 후원했다.

사전 보도자료 전문: http://prez.ly/jRE

발언하고 있는 나탈리 에르놀 국경없는의사회 액세스 캠페인 정책국장. 왼쪽부터 유제만 신풍제약 대표이사, 에르놀 국장, 좌장을 맡은 권순만 서울대 보건대학원 교수, 권혜영 목원대 의생명보건학부 교수.
아랫줄 왼쪽부터: 배승진 이화여대 약학대학 교수, 국회의원 김광수(민주평화당), 국회의원 권미혁(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최도자(바른미래당), 국회의원 김삼화(바른미래당),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티에리 코펜스 국경없는의사회 한국 사무총장, 나탈리 에르놀 국경없는의사회 액세스 캠페인 정책국장, 권혜영 목원대 의생명보건학부 교수.<br/>윗줄 왼쪽부터: 유제만 신풍제약 대표이사, 조태익 보건복지부 국제협력관, 정우용 한국국제협력단 사업개발이사, 권순만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
왼쪽부터 유제만 신풍제약 대표이사, 나탈리 에르놀 국경없는의사회 액세스 캠페인 정책국장, 권순만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 권혜영 목원대 의생명보건학부 교수, 배승진 이화여대 약학대학 교수, 정우용 한국국제협력단 사업개발 이사.
토론 진행중. 왼쪽부터 조태익 보건복지부 국제협력관, 유제만 신풍제약 대표이사, 나탈리 에르놀 국경없는의사회 액세스 캠페인 정책국장, 권순만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 권혜영 목원대 의생명보건학부 교수, 배승진 이화여대 약학대학 교수, 정우용 한국국제협력단 사업개발 이사.